고려대학교에서 다양성 교육 확대에 팔을 걷어붙였다. 고려대학교는 지난 24일 고려대학교 다양성위원회가 조직 인선을 마치고 활동에 돌입한다고 밝혔다. 다양성위원회는 총장 직속 자문기구로 교내 다양성 구현을 위해 다양한 정책을 만들고 집행하게 된다.

국내 대학에 다양성위원회가 만들어진것은 서울대학교와 카이스트에 이어 세번째다. 사립대학교 중에는 최초다. 고려대학교 초대 다양성위원회 위원장에는 미디어학부 민영교수가 선임됐다.

고려대학교 다양성위원회는 우선 다양성 교육을 강화해 나가기로 했다. 다양성위원회 관계자는 "1학년을 대상으로 다양성 가치의 중요성을 인식하고 다양성 감수성을 높일 수 있는 체험 중심 강의를 기획할 방침"이라고 밝히며 "이를 교양필수 과목으로 지정하는 방안을 추진 중"이라고 밝혔다. 교양 필수 과목은 졸업을 위해 반드시 이수해야 하므로 다양성 교육 강화에 확실한 효과가 있을 것으로 보인다.........

원문 및 세부 내용은 링크 클릭